바람의 이야기, 카이

소니 엑스페리아 Z4 공개! Z3와 뭐가 다른가?


모두가 삼성 갤럭시S6와 LG G4만을 이야기 하고 있을때 스포트라이트 한번 제대로 받지 못했던 소니 엑스페리아가 조용하게 Z4를 공개했습니다. 지금은 예전의 영광을 많이 잃어 버린 소니지만 그래도 엑스페리아 Z3 후속 모델이라서 Z4에 대해서 약간의 기대감은 있었습니다. 하지만 공개된 Z4를 보니 소니가 이젠 모바일쪽에선 욕심을 버린 듯 합니다.





소니가 정말 치열한 모바일 시장에서 양강을 구축하고 있는 애플과 삼성 그리고  LG와 경쟁 하기도, 뒤 따라오는 중국폰들을 추격을 뿌리치기도 이젠 버거운 상태인 것 같습니다. 그동안 들리는 소식을 보면 소니가 모바일 시장의 철수도 생각하고 있다는 Z4를 보니 정말 그럴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제가 이렇게 실망한 이유는 Z4의 스펙을 보면 알 수 있습니다. 일단 Z3와 Z4의 스펙 비교를 통해서 Z4가 어떤 모습으로 돌아왔는지 한번 살펴보도록 하겠습니다.




(출처: 폰아레나)


디자인


Z3에서 과연 어떤 디자인으로 변경 될까 하는 기대감을 가진게 잘못 된걸까요? 그냥 보면 뭐가 달라졌는지 모를 정도로 Z3의 그 모습을 그대로 간직하고 있습니다. 소니로서는 아마 이 디자인을 상당히 좋아하는게 아닌가 생각됩니다. 그 보다는 요즘 소니가 여러모로 자금이 부족하기에 디자인에 부분에 투자를 크게 하지 못한 것 같습니다.


기존 Z3의 디자인을 사랑했던 분들이라면 모르겠지만 뭔가 좀 달라져서 나올 Z4를 기대했던 분들은 실망이 클 것 같네요. 그래도 두께는 좀 얇아져서 무게를 내려갔고 메탈프레임이 적용 되었다는 것에 위안을 삼으셔도 될 것 같습니다. 


디스플레이


화면 해상도는 갤럭시S6, G4가 QHD 로 기존 HD의 4배 해상도를 가지고 돌아왔는데 Z4는 Z3의 해상도 그대로 간직했습니다. 작년에는 풀HD 정도면 해상도에 있어서 문제 없다는 말이 이해가 되지만, Z4에도 똑 같은 소리를 하고 있는 걸 보면 좀 답답하네요. 이런식이면 Z5도 풀HD로 나올테고 Z6도 마찬가지라 생각됩니다. 



만약 필요없다 해서 풀HD로 계속 선보일거라면 가격을 확실하게 내릴 필요가 있습니다. 일단 스펙적인 부분에서 경쟁사의 프리미엄폰과 경쟁이 안되기 때문이죠. 


카메라


Z3에서 후면 카메라의 화소가 2천만이 넘었기에 Z4에도 그대로 이어받았습니다. 이 정도 화소면 아직도 필드에서는 특급 화소라 할 수 있습니다. G4도 1600만 화소니 말이죠. 그리고 전면도 510만 화소로 갤럭시S6보다 10만 화소 높게 나왔습니다. G4 800만 화소보다는 떨어지지만 말이죠. (그래도 전면 화소의 업그레이드는 그나마 경쟁력을 가질 수 있는 부분입니다.)


아무래도 소니가 광학쪽과 이미지센서에서 한가닥 하다 보니 카메라 부분은 아직까지 경쟁력을 갖추고 있습니다. 하지만 아직도 흔들림보정기능인 OIS는 지원을 하지 않고 있습니다. 


모바일AP. 하드웨어


Z3가 스냅드래곤 805를 사용했는데 Z4는 그 보다 좋아진 810 옥타코어를 탑재 했습니다. 810 같은 경우는 발열 문제로 G4에서도 외면한 AP인데 그대로 탑재가 되었네요. G4 같은 경우는 문제가 많은 810 대신에 그 보다 약간 낮은 등급의 808을 탑재 했습니다. 문제를 일으키는 불완전한 AP 보다는 안정감있는 AP를 선택했다 할 수 있습니다. 



과연 810을 탑재한 Z4는 아무 문제가 없을까요? 왠지 시한폭탄을 안고 있는 그런 기분도 드네요.


기본램은 3GB, 저장공간은 32GB 부터 시작하고 마이크로SD슬롯을 저장하기 때문에 쉽게 용량 확장이 가능합니다.


배터리는 Z3의 3100mAh 보다 2930mAh로 오히려 용량이 떨어졌습니다. 아무래도 두께를 줄인 것이 배터리 용량을 내려가게 만든 것 같습니다. 그냥 Z4가 실용적인 노선을 추구했다고 보면 두께를 그대로 두고 용량을 조금이라도 늘리던가 동일하게 하는게 좋았을텐데 말이죠.

간단하게 살펴본 소니 엑스페리아 Z4를 보니 Z3와 비교했을때 큰 변화가 보이지 않아서 아쉽네요.그래도 소니의 저력을 기대하며 뭔가 멋진 제품이 나올거라 생각 했는데 기존의 모습을 간직한채 약간의 변화만 주었습니다.


그래도 슬림한 두께와 메탈프레임과 개선된 전면카메라는 Z4의 포인트라고 할 수 있습니다. 그리고 갤럭시S6에는 없는 방진.방수와 마이크로SD를 통한 용량확장등이 있으니 가격만 저렴하게 나온다면 실용적인 폰으로 인기를 얻을 수 있을 것 같습니다. Z4는 일본에서 올 여름 출시가 된다고 하는데 정확한 가격은 아직 나오지 않았습니다. 이 정도 스펙이라면 50~60만원대 정도에 나온다면 알뜰폰으로 인기를 얻지 않을까 싶네요. ^^





관련글:


G4 IPS 퀀텀 디스플레이, 갤럭시S6와 뭐가 다를까? (퀴즈 이벤트)

갤럭시S6, 아이폰6, G4 기다려! 중국폰 화웨이 P8 맥스의 역습

서울엔 있고 상하이엔 없다? 두도시 다른 모터쇼 이야기

통째 유출된 LG G4 스펙, 5가지 변화 살펴보기

LG G4 vs 갤럭시S6 엣지, 카메라 대결 (UX 4.0, 체험단)

22일 공개 소니 엑스페리아 Z3, 컴팩트 한국에서 성공할 수 있을까?

소니 엑스페리아 Z4, 괴물성능으로 나오나?

긴장하는 G플렉스2/G4, 스냅드래곤 810 발열 재점화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