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람의 이야기, 카이

아이폰8 골드 케이스, 반투명 슈피겐 에어스킨 후기


아이폰은 디자인으로 많은 사랑을 받고 있는 스마트폰 입니다. 그래서 그런지 다른 폰에 비해서 생폰으로 가지고 다니는 사람들을 많이 보았습니다. 아무래도 자랑하고 싶은 심리가 크기 때문이 아닐까 싶네요.


하지만 저 같은 경우 고가의 프리미엄폰 같은 경우 무조건 케이스를 장착하고 다닙니다. 한두푼 하는 것도 아니고 100만원을 넘나드는 폰들을 옷도 안 입히고 다닐 정도의 강심장은 아니기 때문입니다.



아이폰의 디자인이 아무리 예뻐도 예외는 아닙니다. 구입하기 전부터 케이스를 미리 준비하고 장착해야 그때가서 마음놓고 사용을 한답니다.


이번에 나온 아이폰8 역시 예외는 아니었습니다.



국내에서 처음 나온 아이폰3GS 를 KT에서 구매한 이후 그후 아이폰8 까지 아이폰을 계속 사용해 온 것 같습니다. 


물론 예전에는 '아이폰 온리(Only)' 였지만 지금은 갤럭시 시리즈, LG전자 G, V 시리즈와 번갈아 사용을 하고 있습니다.


예전에는 아이폰이 압도적으로 좋았지만 지금은 삼성, 엘지와 큰 차이를 보이지는 않는 것 같습니다.


하지만 그래도 하나 여전히 우위에 있는 걸 찾자면 깔끔하고 심플한 디자인이라 할 수 있겠네요. 사실 이 부분은 우위라기 보다는 취향의 문제인데 아이폰은 늘 질리지 않는 심플함을 유지하고 있습니다.



이번 아이폰8도 그런데 아이폰7등 기존 모델에서 큰 디자인 변화가 없어서 아쉽긴 하지만 여전히 심플함의 끝판왕을 보여주고 있습니다.


이번 아이폰8은 사진에서 보시는 것 처럼 후면이 유리 재질로 되어 있습니다.


깔끔한 모습이 역시 아이폰이란 생각이 드는데 유리로 되어 있다 보니 지문과 파손의 위협에서 자유로울 수 없습니다. 그래서 케이스는 필수로 장착하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하지만 후면의 영롱함을 완전히 가린다는 것은 아이폰에 대한 모욕이라 할 수 있기에 에어 스킨 같은 반투명 케이스 제품을 선택하시는 것을 추천 드립니다.


오늘 살펴볼 케이스는 스마트폰 케이스의 명가인 슈피겐에서 나온 아이폰8 에어스킨 입니다.



컬러는 소프트 클리어, 블랙, 레드 세가지로 나왔는데 오늘 리뷰하는 소프크 클리어 케이스는 아이폰8 골드와 잘 어울립니다.



에어스킨 케이스는 정말 이름 그대로 공기(Air)처럼 가볍습니다.


처음에 케이스 박스를 들었을때 무게감이 전혀 없어서 안이 비었나 생각될 정도로 가볍고 디자인도 심플 합니다.


▲ 슈피겐 에어스킨 케이스


심플한 아이폰8에 딱 맞는 케이스가 아닐까 싶네요.



그럼 슈피겐 에어스킨 케이스를 아이폰8에 입혀 보도록 하겠습니다.



결합한 모습 입니다. 정말 에어스킨 이름 처럼 케이스를 입힌 느낌이 전혀 들지 않습니다.


에어스킨은 이런면이 좋은 것 같습니다. 아이폰8의 자태를 훼손하지 않고 그대로 유지시켜 주기 때문입니다.


장착 방법은 딱히 없고 조심히 요령있게 하시면 됩니다 :)


초슬림이라 약간 어려울 수 있는데 몇번 해보니 요령이 생기더군요.



반투명이라 후면의 모습이 흐릿하게 보입니다. 사진으로는 흐릿하게 보이는 것이 강조된 것 같은데 실제로 보면 재질의 안 느껴질 뿐 아이폰8의 느낌은 그대로 살아 있습니다.


애플, Iphone 로고가 그대로 보입니다.


골드가 노란색 골드가 아닌 로즈 골드에 가까워서 그런지 핑크빛 느낌이 많이 나더군요.






초슬림 케이스라 장착한 티가 안나는 점이 좋습니다.




아무래도 케이스를 장착하면 좋은 점은 지문이 잘 묻어나지 않는다는 것 인데 슈피겐 에어스킨 케이스는 PP소재라 지문이 묻질 않습니다.


또한 스크래치에 강하기 때문에 비싼 아이폰8을 스크래치와 지문으로 부터 잘 보호해 줍니다.



그리고 그립감도 좋아진다는 장점이 있답니다.


또한 슈피겐 케이스는 국제인증 기관 SSG로부터 인증을 받아서 중금속(납/카드뮴/포탈레이트) 안전테스트를 통과 했습니다.


그렇기 때문에 더욱 안전하게 사용할 수 있습니다. 



아이폰8을 구매 했는데 케이스를 할까 말까 고민하는 분들이 있으실 겁니다.


아이폰은 생폰으로 들어야 제 맛이란 말이 있을 정도로 의외로 케이스 없이 그냥 들고 다니시는 분들이 많은데 고가의 제품을 케이스 없이 사용하다는 것은 솔직히 불안한 것이 사실 입니다.


스그래치라라도 나게 되면 나중에 혹시 중고로 판매 하게 될때도 제 값을 받을 수 없게 됩니다.



그렇기 때문에 슈피겐 에어스킨 케이스 처럼 반투명으로 되어 있고 초슬림 디자인이라 아이폰8의 모습을 그대로 살릴 수 있는 제품을 사용 한다면 좀 더 안심하고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100만원에 육박하는 아이폰8 구매 예정이라면 구매전 케이스를 미리 미리 준비해 놓으시는 것이 좋습니다.


그리고 고가의 제품이라 케이스 역시 믿을 수 있는 브랜드에서 선택하시면 좀 더 안심하고 아이폰8을 사용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슈피겐 에어스킨 자세히 살펴보기


by 카이




신고
top